NH농협은행, 경기 양평군 자매결연마을서 일손돕기
NH농협은행, 경기 양평군 자매결연마을서 일손돕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문철 NH농협은행 금융소비자보호총괄책임자(오른쪽 4번째)와 직원들이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한 후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NH농협은행은 금융소비자보호부문 임직원 봉사단이 경기도 양평군 청운면 다대리에 위치한 자매결연 농가에서 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3일 밝혔다. 임직원 봉사단은 일손 부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찾아 가을 김장무 수확과 주변 환경미화 작업을 도왔다.

강문철 금융소비자보호총괄책임자(CCO)는 "코로나19로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도움이 되고자 일손돕기에 참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농촌사회에 도움이 되는 활동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