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부산, 지역 의료관광산업 활성화 MOU
에어부산, 지역 의료관광산업 활성화 MOU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지역 의료관광산업 활성화' 업무협약식에서 한태근 에어부산 사장(왼쪽 네 번째)이 참여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어부산)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지역 의료관광산업 활성화' 업무협약식에서 한태근 에어부산 사장(왼쪽 네 번째)이 참여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어부산)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에어부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과 지역 의료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관련 기관·기업과 손을 맞잡았다.

에어부산은 29일 낮 12시 30분 부산 벡스코에서 코로나19 이후 부산의 의료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는 부산경제진흥원, 롯데호텔부산, 한국관광공사 부울경 지사, 부산의료관광추진협의회, 박원욱병원이 참여했다.

이들은 업무 협약에 따라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해 부산 의료관광의 경쟁력 향상을 위한 새로운 의료관광 통합 브랜드 구축에 협력하기로 했다.

에어부산은 해외 노선 개설·운항을 통한 외국인 의료 관광객 유치와 더불어 항공 연계 의료관광 상품 개발, 기내 홍보물과 해외 현지 지점을 활용한 부산 의료관광 알리기에 나설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 이전 부산이 타 지자체와 달리 전체 의료 관광객 중 러시아인 환자 수가 가장 많은 것을 고려해 부산-블라디보스토크 노선의 운항이 재개되면 러시아 극동 지방의 해외 의료 관광객 유치에 적극 노력할 예정이라고 에어부산 측은 설명했다.

한태근 에어부산 사장은 "K-방역의 우수성이 해외에서도 인정받고 있어 향후 의료관광이 대한민국의 중요한 산업으로 부각될 것으로 보인다"며 "부산 의료관광산업이 경쟁력을 가질 수 있도록 참여 기관과 지속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