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플래닛 시럽 월렛, '중고폰 시세 조회' 서비스 오픈
SK플래닛 시럽 월렛, '중고폰 시세 조회' 서비스 오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럽 혜택금융서비스, 대표적인 실물자산 '휴대폰' 기반 서비스 영역 확장
SK플래닛 시럽 월렛이 실시간 시세 측정과 매매가 가능한 '지금 내폰 얼마?'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사진=SK플래닛)
SK플래닛 시럽 월렛이 실시간 시세 측정과 매매가 가능한 '지금 내폰 얼마?'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사진=SK플래닛)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이제 '시럽 월렛' 앱에서도 중고폰 거래를 할 수 있게 됐다.

SK플래닛 시럽 월렛이 실시간 시세 측정과 매매가 가능한 '지금 내폰 얼마?'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지난해 9월 오픈한 SK플래닛 금융 플랫폼 '시럽 혜택금융'은 은행, 카드, 투자, 보험, 대출 등 금융 자산 영역에서 개인 맞춤형 정보를 제공해왔다.

이번에 시럽 혜택금융이 선보인 '지금 내폰 얼마?'는 기존 금융 자산 관리 서비스 이외 우리 생활에서 가장 밀접하면서도 교체주기가 빠른 '휴대전화'라는 실물 자산까지 관리 범위를 확장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특히 타회사들처럼 핸드폰 성능 점검을 위해 사용자 설문조사나 육안 측정으로 매입 금액을 제안하는 방식이 아닌 '중고폰 성능' 자동 점검 솔루션을 토대로 고객이 스스로 핸드폰 기기 자체 성능을 정확히 진단할 수 있다는 특징이 있다. 진단 결과를 토대로 실시간 시세 파악이 가능하고, 원하는 고객은 판매까지 원스톱으로 진행할 수 있어 편리하다.

또한 '자동 성능 점검 솔루션'과 '직매입 프로세스' 등을 통해 다른 중고폰 판매 사이트 대비 경쟁력 있는 가격대로 휴대전화를 판매할 수 있다는 점이 최대 강점이다.

이용을 원하는 고객들은 시럽 월렛 '내금융'에서 △스마트폰 등록 후 성능 진단 △진단 결과 토대로 자동 시세 측정 △현시점 시세 확인 △판매 희망 시 배송방법(프리미엄 배송 혹은 일반 배송)을 선택하면 된다.   

SK플래닛은 '스마트 디바이스 성능 자동 점검 솔루션'을 보유한 스타트업 '팜코퍼레이션'과 함께 이번 서비스를 기획했다.

1020 세대에서는 스마트폰이 가장 큰 실물자산으로 취급되는 만큼 이번 서비스 오픈을 계기로 시럽 월렛 혜택금융에 영타겟 고객 유입이 확산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박정민 SK플래닛 DXP사업본부장은 "자산에 대한 개념이 점차 확장되는 가운데 시럽 혜택 금융이 중고폰 거래 영역까지 서비스 개념을 확장했다"면서 "앞으로 빅데이터 기반 고객에게 최적의 중고폰 판매 시기 제안, 신규 스마트폰 개통 서비스 안내, 보험 가입 정보 제공 등 전방위 영역에서 고객에게 보다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