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공부방 아이들에 1억5천만원 규모 생필품 지원
CJ, 공부방 아이들에 1억5천만원 규모 생필품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공부방 530여곳·1600여 아동가구 대상 CJ기프트카드 지원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CJ나눔재단은 전국 530여곳 방과 후 돌봄 공부방에 1억5000만원 상당의 CJ기프트카드를 전달했다고 30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CJ도너스캠프 홈페이지를 통해 전국 공부방 선생님으로부터 신청 받은 총 1600여 가구의 아동들이다. 기프트카드를 제공 받은 공부방이 CJmall과 올리브영 온라인몰을 통해 가구당 10만원 상당의 생필품과 학용품 등을 구매해 이를 아이들 가정으로 전달했다.

앞서 지난 2일 코로나19 여파로 개학이 미뤄지고 공부방마저 휴관해 결식이 우려되는 아이들에게 식료품을 후원한 것을 포함하면, 모두 3억원 상당의 물품이 전달됐다.

CJ도너스캠프 관계자는 "어려운 형편에도 꿈을 잃지 않는 아동·청소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지원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CJ가 보유한 자원, 인프라를 활용해 아이들을 위한 지원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