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나눔재단, 공부방 아동 문예 작품집 '꿈이 자라는 방' 출간
CJ나눔재단, 공부방 아동 문예 작품집 '꿈이 자라는 방' 출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익금 전액 아동·청소년 교육지원사업에 사용
제5회 CJ도너스캠프 꿈키움 문예 공모작품집 '꿈이 자라는 방' 표지 이미지 (사진=CJ나눔재단)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CJ그룹 사회공헌재단인 CJ나눔재단이 아이들의 순수한 글과 그림을 담은 꿈키움 문예 공모작품집 '꿈이 자라는 방'을 발간한다고 17일 밝혔다.

꿈키움 문예 공모는 소외 아동∙청소년을 중심으로 다양한 창의∙인성교육을 지원하는 CJ의 사회공헌활동이다. 전국 지역아동센터 등 아동복지기관이 참여하는 문예 공모를 열고 그 수상작 등을 담아 책으로 내고 있다. 

5회째 진행된 이번 공모에 '꿈∙사랑∙용기'를 주제로 역대 최다인 1600여개 그림과 글 등이 접수된 가운데 20점의 수상 작품을 포함해 총 210점이 수록됐다. 공모 심사는 시인 이해인 수녀와 사석원 한국화가가 맡았다.

CJ나눔재단 관계자는 "창작 문예 공모를 통해 소외 아동∙청소년들에게 꿈과 재능 탐색의 기회를 주고자 매년 문예집을 발간하고 있다"며 "책을 통해 아이들이 지역아동센터에서 건강하게 성장하고 있는 모습들을 나누고 싶다"고 말했다.

문예집 꿈이 자라는 방은 18일부터 전국 온∙오프라인 서점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판매 수익금 전액은 아동∙청소년들의 교육지원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CJ나눔재단은 이재현 회장의 '교육의 기회가 적어 가난이 대물림 되어서는 안 된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2005년 설립돼 올해로 15주년을 맞았다. 전국 4300여개 지역아동센터를 중심으로 소외 아동∙청소년에게 다양한 교육 기회를 제공해 왔으며, 문화를 통한 창의∙인성 교육 및 꿈 키움 프로그램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지역아동센터 아동 대상의 문화교육∙체험 지원과 '방송, 영화, 음악, 공연, 요리, 패션·뷰티' 분야 청소년 문화동아리 활동을 돕는 문화꿈지기 사업이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