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아트 컬렉션 2020' 라인업 공개
신한카드, '아트 컬렉션 2020' 라인업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카드)
(사진=신한카드)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신한카드는 LG아트센터와 함께 '신한카드 아트 컬렉션 2020'의 라인업을 14일 공개했다.

'아트 컬렉션'은 신한카드가 LG아트센터와 함께 희소성이 높고 우수한 문화 공연을 소개하는 문화마케팅 브랜드이다. 국내에서 쉽게 만나볼 수 없는 세계적인 거장들의 작품을 소개하고 공연 문화에 다양성을 더하기 위해 2015년부터 선보였다.

올해에도 무용극, 연극, 아트 서커스 등 LG아트센터 공연 중에서도 특히 참신하고 개성 강한 작품들을 엄선했다.

상반기에는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5월 13일~5월 15일)과 '안나 카레니나'(5월 16일~5월 17일)가 공연된다. '도스토예프스키'와 '톨스토이'의 고전을 러시아 국민 안무가 '보리스 에이프만'이 발레로 재해석한 작품이다.

하반기 들어 9월 16일부터 10월 20일까지는 지난해 '백조의 호수'를 조기 매진시키며 화제를 일으켰던 '매튜 본'의 신작 '레드 슈즈'가 공연된다. 11월 6일부터 11월 8일까지 공연되는 연극 '오네긴'도 주목할 만하다.

공연 티켓은 LG아트센터 홈페이지에서 오는 21일부터 예매할 수 있다. 신한카드로 결제 시 공연별 선착순 200매까지는 20% 할인, 이후에는 10% 할인이 적용된다. 단, 레드 슈즈 공연은 3월 별도 티켓 오픈 예정이다.

신한카드는 향후 아트 컬렉션 공연별 에피소드, 미공개 영상 등을 신한카드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통해서 공개하고 별도 초대 이벤트도 진행해 다양한 혜택을 증정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