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렌탈 중개 플랫폼' 혁신금융서비스 선정
신한카드, '렌탈 중개 플랫폼' 혁신금융서비스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카드)
(사진=신한카드)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신한카드는 중소 제조·유통사가 손쉽게 렌탈 상품을 판매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신한카드 렌탈 중개 플랫폼 서비스(이하 렌탈 중개 플랫폼)'가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서비스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렌탈 중개 플랫폼'은 우수한 제품을 생산하는 중소 제조사가 '렌탈 프로세싱' 인프라 없이도 렌탈 시장에 손쉽게 진입할 수 있도록 신한카드에서 계정 관리부터 만기 입금 관리까지 대행하는 상생 협력 기반의 렌탈 플랫폼이다.

기존 렌탈 시장은 중소 제조사가 진출하기에는 신용평가·관리 기준 부족에 따른 렌탈료 회수 리스크와 프로세스 구축 비용이라는 진입 장벽이 있었다. 신한카드는 이러한 니즈를 파악해 신한카드의 렌탈 중개 플랫폼을 이용하는 중소 제조사들이 신한카드의 금융 역량과 채널 인프라를 활용해 손쉽게 시장을 확대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신한카드는 연내에 파일럿 테스트를 진행하고,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확대 추진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