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그룹, 사회공헌위원회 출범···"체계적인 활동 운영"
호반그룹, 사회공헌위원회 출범···"체계적인 활동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승남 호반그룹 총괄부회장(왼쪽에서 다섯번째) 등 관계자들이 '사회공헌위원회' 출범식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호반그룹)
최승남 호반그룹 총괄부회장(왼쪽에서 다섯번째) 등 관계자들이 '사회공헌위원회' 출범식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호반그룹)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호반그룹은 14일 충남 예산군 덕산 '스플라스 리솜' 리조트에서 '사회공헌위원회'를 출범했다고 밝혔다.

호반그룹은 그간 호반장학재단, 태성문화재단, 남도문화재단 등 공익재단과 임직원 봉사단 '호반사랑나눔이'를 통해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왔다. 이번 사회공헌위헌회 출범을 계기로 더욱 체계적인 활동을 운영할 계획이다.

사회공헌위헌회 위원은 최승남 호반그룹 총괄부회장,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 김진원 호반산업 사장, 장해석 호반호텔&리조트 대표, 이정호 호반골프계열 총괄사장 등 각 계열사 대표와 임직원들로 구성됐다. 위원장은 전중규 상임고문이 맡는다.

호반그룹 관계자는 "호반 사회공헌위원회는 새로운 프로그램을 발굴하고, 호반호텔&리조트와 스타트업 창업지원법인인 플랜H벤처스 등 그룹의 자원과도 연계해 다양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호반그룹은 호반장학재단을 통해 지금까지 7000여명의 학생들에게 105억여원의 장학금을 지급한 바 있다. 또 지난해까지 400억원의 상생협력기금을 조성해 협력업체 지원 및 장학사업에 활용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