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경자년 경영지표 '그레이트·글로벌'
유한양행, 경자년 경영지표 '그레이트·글로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희 사장 "미래 향한 행보 가속화해 새로운 성장 도모할 때"
2일 서울 동작구 대방동 유한양행 본사에서 이정희 사장이 신년사를 하고 있다. (사진=유한양행)
2일 서울 동작구 대방동 유한양행 본사에서 이정희 사장이 신년사를 하고 있다. (사진=유한양행)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대한민국 제약업계 맏형 격인 유한양행이 2일 서울 동작구 대방동 본사에서 경자년 시무식을 열어 글로벌 제약사로 솟구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이날 유한양행은 "올해 경영지표를 '그레이트와 글로벌'(Great & Global)로 정하고 지속적인 변화와 혁신을 통해 차별화된 신약 개발과 신규 사업 확대를 도모하여 기업 가치를 높이고, 위대한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는 토대를 굳건히 한다는 방침"이라고 했다. 

유한양행에 따르면, 이날 이정희 사장은 지난해 성과를 되짚고, 올해 목표를 제시했다. 이 사장은 신년사를 통해 "작년 한 해에도 혁신신약 개발, 신규 사업 강화, 글로벌 네트워크 확대를 추진하며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도전을 계속해왔다"고 되돌아봤다. 이어 그는 "2020년은 미래를 향한 행보를 가속화하여 새로운 성장을 도모해야 할 때로, 임직원 모두 변화와 혁신의 중심이 되어 그레이트 유한, 글로벌 유한을 만들어 나가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