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공정문화 확산 위한 '하도급 실무교육'
LH, 공정문화 확산 위한 '하도급 실무교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0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주최로 열린 '수도권 건설공사 하도급계약관리 실무교육'에 참여한 건설현장 관계자들이 강의를 듣고 있다. (사진=LH)
지난 10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주최로 열린 '수도권 건설공사 하도급계약관리 실무교육'에 참여한 건설현장 관계자들이 강의를 듣고 있다. (사진=LH)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전국 308개 LH 건설현장에서 근무하는 650여명의 공사 관계자를 대상으로 '건설현장 내 공정한 하도급 거래 확산을 위한 실무교육'을 실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실무교육은 지난 10월부터 수도권, 충청권, 남부권으로 구분해 총 3차례에 걸쳐 불법·불공정 하도급 거래 근절을 통한 건설현장 공정문화 확산을 위해 진행됐다.

실무교육은 공사감독자, 건설사업관리기술자 등 관리자와 수급인, 하수급인 등 건설사업자로 구분해 맞춤형 교육으로 진행됐다. 교육은 하도급 관련법령, 관행적 불공정행위, 발주자 임금직접지급제(하도급지킴이), 건설근로자 전자카드제 등 건설공사 하도급 업무 전반을 다뤘다.

특히 올해 관련법령 개정사항인 △하도급계약 적정성 심사대상 기준 △타워크레인 대여계약 통보 △현장별 건설기계 대여대금지급보증 △전자카드제 △임금의 구분지급 및 확인제 등 건설현장과 관련된 주요 정책이슈를 집중 설명했다.

아울러 LH는 '하도급 계약관리 컨설팅' 제도를 운영해 하도급계획의 이행, 공사대금 지급관리, 건설근로자 노무관리 등 하도급 관리 전반에 대한 현장방문 컨설팅도 시행할 예정이다.

LH 관계자는 "이번 교육 내용은 카카오톡 채널인 'LH 체불ZERO상담'을 통해 언제든지 반복 시청이 가능하다"며 "건설업계 불공정관행 개선과 건설근로자 권익향상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