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건설 신입사원, 중증 장애인 시설서 봉사활동
쌍용건설 신입사원, 중증 장애인 시설서 봉사활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건설 신입사원들이 봉사활동을 마친 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한사랑마을 앞에서 사랑의 하트를 표현하고 있는 모습. (사진=쌍용건설)
쌍용건설 신입사원들이 봉사활동을 마친 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한사랑마을 앞에서 사랑의 하트를 표현하고 있는 모습. (사진=쌍용건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쌍용건설은 이달 초 채용된 대졸 신입사원 17명이 경기도 광주시 초월읍 신월리에 위치한 중증 장애인 요양시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한사랑마을'로 봉사활동을 다녀왔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신입사원들이 사회 초년생으로서 어려운 이웃에 대한 배려와 책임감을 키우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이들은 식사와 목욕, 마사지 및 재활운동 등을 보조하는 도우미 역할을 수행했다. 

신입사원들은 오는 25일 4주간의 사내 교육을 마친 후 이 회사의 국내외 현장에 배치돼 최대 3개월 간 현장 실무 연수를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쌍용건설은 2015년 이후 매년 신입사원을 채용해 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