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어린이보험 판매수익 1% 소아암 환아 후원
신한생명, 어린이보험 판매수익 1% 소아암 환아 후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생명)
(사진=신한생명)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신한생명은 지난 11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전년도 판매한 어린이보험의 월납초회보험료 1%로 조성한 후원금 약 830만원을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후원금은 백혈병과 소아암으로 치료 중인 아이들에게 완치의욕을 높이고, 완치된 아이들에게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한 기념행사를 진행하는데 쓰일 계획이다.

이 행사는 서울·수도권 지역 병원과 환아 부모회 등 7개 단체를 대상으로 환아 및 가족을 포함해 80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신한생명은 지난 2011년부터 매년 어린이보험 판매수익의 일부분을 치료기금으로 조성해 환아 가족의 생활비, 사회적응 프로그램, 직접 치료비 등으로 후원하고 있다.

현재까지 어린이보험 판매수익과 끝전 모으기 캠페인을 통해 소아암 등 난치병 어린이들을 위해 후원된 누적금액은 약 11억7200여만원이다. 총 1000여명의 환아를 지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