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604억원 규모 '용인 물류센터' 수주
포스코건설, 604억원 규모 '용인 물류센터' 수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용인시 처인구 남사면 북리 '용인 남사면 북리 물류센터' 조감도. (사진= 포스코건설)
경기 용인시 처인구 남사면 북리 '용인 남사면 북리 물류센터' 조감도. (사진= 포스코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포스코건설은 604억원 규모의 경기 용인시 처인구 남사면에 짓는 '용인 남사면 북리 물류센터'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24일 밝혔다. 

용인 물류센터는 연면적 7만9987㎡, 지하 1층~지상 5층 규모의 최신식 냉동·상온 보관창고시설이다. 화물 엘레베이터를 이용하지 않고 화물을 차량에 직접 실을 수 있는 차량 하역장이 전 층에 마련돼 신속한 물류 이동이 가능하다. 하역장 최대 폭 또한 33m로 동일한 규모의 물류센터보다 길다.

서울까지 1시간, 기흥동탄IC까지는 15분 내 접근이 가능해 채소·과일 등 신선도가 필수인 식품들의 수도권 당일 배송이 가능하다. 용인 물류센터는 향후 수도권 내 핵심 물류센터로 주목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당일배송, 새벽배송 등 빠른 서비스가 온라인 커머스 기업의 경쟁력으로 자리 잡으면서, 수요가 많은 수도권 지역의 물류센터 시장이 확대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물류센터 수주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