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우리銀, 뉴딜기업 지원 협약···"3년간 4000억 보증"
기보-우리銀, 뉴딜기업 지원 협약···"3년간 4000억 보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보증기금 본점 (사진=기술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본점 (사진=기술보증기금)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기술보증기금은 우리은행과 '한국판 뉴딜 기업 혁신성장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기보와 우리은행이 맞춤형 협업체계를 구축해 뉴딜사업 영위 기업에 우대금융을 지원하고 기술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뒷받침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우리은행은 55억원 규모의 특별출연금 및 보증료지원금을 기보에 출연한다. 기보는 이를 바탕으로 △보증비율 상향(85%→100%) △보증료 지원(0.3%p) △보증료 감면(0.2%p↓) 등의 우대조치를 적용해 앞으로 3년간 약 4000억원 규모의 보증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기보는 디지털뉴딜·그린뉴딜·사회안전망 강화·지역균형 뉴딜 등 한국판 뉴딜 기술보증 지원체계를 수립하고 다양한 보증제도를 마련했다.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우수기술 기업을 발굴하고 우리은행이 금융인프라를 제공해 한국판 뉴딜 기업에 대한 신속한 자금지원이 이뤄지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금융기관과의 협약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