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부산銀, 신라대와 '신나는 신라머니' 발행 업무협약
BNK부산銀, 신라대와 '신나는 신라머니' 발행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BNK부산은행)
(왼쪽부터) 이주형 부산은행 디지털금융본부장, 김충석 신라대학교 총장, 정나영 부산시 스마트시티 추진과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BNK부산은행)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BNK부산은행과 신라대, 부산시는 19일 오후 신라대에서 디지털바우처 앱을 활용한 '신나는 신라머니' 발행에 관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부산은행은 블록체인 기반의 디지털바우처 앱과 발행 플랫폼을 제공하고 신라머니 운영을 지원한다.

신라대는 신라머니 발생과 운영정책 수립 및 홍보를 맡고, 부산시는 디지털바우처 앱 활성화를 지원한다.

앞으로 신라대는 디지털바우처 앱을 활용해 장학금이나 포상금 등 학생 지원금을 신라머니로 발행하고, 해당 학생은 디지털바우처 앱으로 교내 및 학교에서 지정한 부산은행 간편 결제 가맹점에서 이를 사용할 수 있다.

부산은행은 신라대와 디지털바우처 실증사업의 실생활 적용에 관한 협력을 지속해서 벌여 나갈 방침이다.

이주형 부산은행 디지털금융본부장은 "신라머니는 지역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등 지역 내 혁신적인 선순환 구조를 만드는 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지난해 10월 출시된 부산은행 디지털바우처 서비스는 결제와 송금, 수당관리 등 분산된 지급수단을 통합해 관리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의 새로운 디지털 지갑이다. 공공기관은 디지털화폐 발행 플랫폼에서 정책지원금 등을 디지털바우처로 시민에게 전달할 수 있고 기업은 직원 복지 포인트 등을 지급할 때 활용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