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모바일 실손보험 빠른청구 서비스 출시
우리은행, 모바일 실손보험 빠른청구 서비스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우리은행)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우리은행은 진단서 등 종이서류가 없이도 모바일뱅킹 애플리케이션(앱) '원(WON)뱅킹'을 통해 간편하게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는 '실손보험 빠른청구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 대상은 삼성화재, 현대해상 등 31개 보험사 실손보험 가입자로 우리은행에서 실손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고객도 이용할 수 있다.

세브란스병원, 성모병원 등 90여개 주요 대형병원을 이용한 경우 진단서, 영수증 등 별도의 종이서류를 발급받을 필요 없이 WON뱅킹 내에서 보험금 청구가 가능하다. 제휴 병원을 제외한 일반 병원에서도 증빙서류를 스마트폰으로 촬영해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 시행으로 실손보험 가입자는 서류발급 비용과 병원방문 시간을 줄일 수 있으며, 보험사도 증빙서류 위·변조를 방지할 수 있다"며 "병원도 증빙서류 발급을 줄여 환경보호에 기여하고 비용 절감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