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銀, LCK와 파트너 계약···MZ세대 마케팅 강화
우리銀, LCK와 파트너 계약···MZ세대 마케팅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왼쪽)과 오상헌 LCK 대표가 파트너 계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우리은행은 서울 종로구 롤파크에서 프로 e스포츠 리그인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와 파트너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2019년 금융권 최초로 LCK 타이틀 스폰서를 맡았던 우리은행은 이번 계약을 통해 2023년까지 계약을 연장했다.

우리은행은 LCK 경기장 내 브랜드광고와 현장 이벤트를 통해 우리은행을 전 세계로 알릴 계획이다. 또 LCK의 주요 시청자인 MZ(밀레니얼·Z)세대와 활발한 의사소통을 위해 가수 선미가 출연하는 영상을 우리은행 공식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소셜미디어(SNS)에 공개했다.

'2021 LCK 스프링' 개막에 맞춰 우리원(WON)뱅킹 최초 가입 고객 대상으로 LCK 인기 아이템 6만개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오는 2월7일까지 실시한다. 자세한 내용은 우리은행 홈페이지 또는 우리WON뱅킹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