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그룹, 임원인사·조직개편···'안정 유지' 초점
BGF그룹, 임원인사·조직개편···'안정 유지' 초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정국 BGF 대표, 사장 승진
홍정국 BGF 사장. (사진=BGF그룹)
사장으로 승진한 홍정국 BGF 대표. (사진=BGF그룹)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BGF그룹이 27일 정기 임원인사 및 조직개편을 발표하면서 "조직 안정성을 유지하면서 잠재력있는 인재를 전진 배치해 유통환경 변화에 더욱 능동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BGF그룹에 따르면 홍정국 BGF 대표를 부사장에서 사장으로 승진시키는 등 8명의 임원에 대한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홍 대표는 그룹 오너인 홍석조 회장의 장남이다. 홍 대표는 이번 인사로 책임경영을 강화하고 그룹 전반의 신성장 기반 발굴·육성에 집중할 계획이다.

BGF리테일은 현장조직 정비와 함께 상품혁신 전담 태스크포스팀(TFT)을 꾸리고 해외사업을 강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