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 2020] 스마일게이트, 모바일 신작 '티타이니 온라인' 공개
[지스타 2020] 스마일게이트, 모바일 신작 '티타이니 온라인'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타이니 온라인은 정해진 하나의 목표가 아닌 '자신의 삶을 살라'는 콘셉트를 가지고 있다. (사진=지스타tv 갈무리)
티타이니 온라인은 정해진 하나의 목표가 아닌 '자신의 삶을 살라'는 콘셉트를 가지고 있다. (사진=지스타tv 갈무리)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는 지스타 2020에서 티니 스튜디오가 개발한 모바일 신작 '티타이니 온라인'의 정보를 처음 공개했다. 

20일 스마일게이트는 지스타TV를 통해 지난 17일 정식 론칭한 캐주얼 웰메이드 모바일 게임 '마술양품점'과 '티타이니 온라인' 등 2종의 모바일 신작 게임을 선보였다. 

이 가운데 티타이니 온라인은 지스타 전까지 정보가 공개되지 않았던 순수 지적재산권(IP)으로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에서 선보이는 첫 번째 글로벌 커뮤니티 RPG 이다.

이날 공개된 티타이니 온라인은 기존 스케일 중심의 화려한 MMORPG 공식에서 벗어나 전세계 유저들이 함께 놀 수 있는 놀이터라는 콘셉트로 '캐주얼', '국가간 소통', '진보된 서버 시스템'의 특징을 갖추고 있다.

티타이니 온라인은 번역 서비스를 통해 '글로벌 통합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사진=지스타tv 갈무리)
티타이니 온라인은 번역 서비스를 통해 '글로벌 통합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사진=지스타tv 갈무리)

또 티타이니 온라인은 가벼운 그래픽과 전투 시스템을 바탕으로 전세계 사람들이 하나의 서버에서 접속해 협동과 경쟁을 펼칠 수 있다는 점도 강조했다. 이를 통해 진정한 의미의 '글로벌 통합 서비스'로 전에 없던 새로운 만남의 경험할 수 있다는 강점이 주목될 전망이다. 

이날 스마일게이트는 티타이니 온라인의 제작 과정을 담은 메이킹 필름과 개발사 대표의 인터뷰를 영상도 공개했다. 또한 향후 순차적으로 콘텐츠 공개와 비공개 테스트 등으로 보다 많은 정보를 유저들에게 전할 계획이다.

정재훈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실장은 "티타이니 온라인은 전세계 모든 이용자들이 같은 공간에서 협동하고 경쟁할 수 있는 매력적인 MMORPG로써 메가포트에서 서비스를 할 수 있게 돼 기대가 큰 작품"이라며 "내년에는 고객들에게 차차 게임 정보를 공개하고 가능하다면 많은 분들을 초대해 테스트도 진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