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수력 댐 강우예측 AI 경진대회 개최
한수원, 수력 댐 강우예측 AI 경진대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데이터 활용 수력 댐 강우예측 AI 경진대회 포스터 (사진=한국수력원자력)
공공데이터 활용 수력 댐 강우예측 AI 경진대회 포스터 (사진=한국수력원자력)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이 다음달 13일까지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을 공공데이터에 적용해 수력 댐 운영 안전성을 높이기 위한 '공공데이터 활용 수력 댐 강우예측 AI 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대회에서는 홍수 등 자연재해에 대한 대응 능력을 높이기 위해 기상 레이더 등의 공공데이터를 활용, 한수원에서 운영 중인 주요 수력 댐에 발생할 비의 양을 예측하는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개발해야 한다.

빅데이터를 활용한 알고리즘 개발과 학습에 관심이 있는 대한민국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상금 규모는 1등 500만원 등 총 1100만원으로 최종 결과는 11월 말에 발표하며, 자세한 내용은 한수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한수원 중앙연구원은 경진대회를 통해 발굴된 우수한 모델을 한수원 댐 운영 시스템에 적용할 방침으로, 2022년까지 3년간 총 200억 원을 투자해 수력 댐 운영의 안전성과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기술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한수원은 화천댐, 춘천댐, 의암댐, 청평댐, 팔당댐 등 한강 수계와 섬진강 수계에 다수의 수력 댐을 운영하며 수력발전, 홍수조절, 용수공급 등 기능을 담당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