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M, 영상분석 AI기술로 안전관리 강화
HMM, 영상분석 AI기술로 안전관리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MM의 2만4,000TEU급 친환경 컨테이너선 'HMM상트페테르부르크'호 (사진=HMM)
HMM의 2만4,000TEU급 친환경 컨테이너선 'HMM상트페테르부르크'호 (사진=HMM)

[서울파이낸스 김수현 기자] HMM은 선박과 선원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AI 영상분석 솔루션을 도입한다고 26일 밝혔다.

AI 영상분석 솔루션 '딥아이즈'는 기존 CCTV가 아닌 AI영상분석 기능이 탑재된 CCTV를 선박에 설치해 선원들의 이상상황 등을 자동 인식해 경고하는 안전모니터링 시스템이다.

특히 화재나 연기, 근로자의 안전장구 미착용, 추락, 쓰러짐 등 돌발상황 발생시 관리자에게 알림이나 경고방송을 즉시 전달한다.

초대형 선박의 경우, 길이가 약 300~400m에 면적은 축구장 3~4개를 합한 규모지만, 탑승 선원은 23~25명에 불과하다. 소수 인원으로 선박을 관리하고 24시간 운항되는 선박 특성에 따라 기존에는 일반CCTV를 통해 선박 내외부를 모니터링해왔다.

이번 '딥아이즈' 도입을 통해 각종 선박 내 안전사고를 신속히 대처하는 것은 물론 2차, 3차 사고를미연에 방지하고 신속한 후속조치를 위한 골든타임 확보가 가능해졌다는 게 HMM의 설명이다.

HMM은 다음달 2만4000TEU급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1척에 우선 설치하고, 시범 운영 및 효과성 검증을 거친 후 도입 확대를 검토하고 있다. '딥아이즈'는 선박의 기관실과 데크(갑판)등 총 15곳에 설치된다.

Tag
#HMM

관련기사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