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그룹, 비대면 강좌 '행복공간 프로젝트' 진행···"사회적 가치 확산"
SK그룹, 비대면 강좌 '행복공간 프로젝트' 진행···"사회적 가치 확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그룹이 매 주말 온라인 상에서 구성원 가족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행복공간 프로젝트' 강좌를 하고 있다. 사진은 키즈 클래스 '조물조물 클레이 아트' 강좌. (사진=연합뉴스)
SK그룹이 매 주말 온라인 상에서 구성원 가족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행복공간 프로젝트' 강좌를 하고 있다. 사진은 키즈 클래스 '조물조물 클레이 아트' 강좌.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SK그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시대를 맞아 비대면 강좌로 '행복'과 '사회적 가치' 확산에 나섰다.

4일 SK그룹에 따르면 8월부터 매 주말마다 온라인에서 구성원 가종을 대상으로 '행복공간 프로젝트'라는 이름의 강좌를 진행하고 있다.

꽃꽃이나 요리처럼 1대1 멘토링이 필요한 강좌는 7~10명이 참여해 라이브로 강사의 지도를 받을 수 있고, '이야기가 있는 클래식'처럼 감상 위주의 강좌는 200명 가량이 함께 듣는다.

최근 코로나19로 외부 활동이 줄면서 구성원과 자녀가 함께 할 수 있는 '클레이 장난감 만들기' 등 강좌가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사회적 기업의 참여도 적극적이다.

아이를 맡길 곳이 필요한 가정과 경력이 단절된 돌봄 선생님을 연결해 '경단녀'의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는 사회적기업 '째깍악어'와 함께 다문화 감수성과 친환경 등을 주제로 아이를 위한 전용 강좌를 진행하고 있다.

발달장애인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하는 사회적 기업 '동구밭'과 천연비누 제작을 함께 하기도 한다.

프로젝트 총괄 운영은 문화, 예술 분야 종사자에게 워크숍과 취미 프로그램 운영을 통한 수익 창출 기회를 제공하는 사회적 벤처 ㈜위버가 맡았다.

SK그룹은 작년 말 서린동 빌딜을 공유 오피스(자율좌석제)로 리모델링 하고 사옥 20~22층에 일종의 '공유 인프라'로 활용할 수 있는 '행복공간'을 마련했다.

당초 주말 등 유휴 시간에 서린동 빌딩 입주사와 다른 관계라 구성원도 가족과 함께 피트니스 센터(22층), 도서관(20층)을 자유롭게 이용하도록 하고 21층에서 소규모 강좌 등을 열려고 했으나 코로나로 오프라인 활동이 어려워지면서 온라인 라이브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됐다.

SK그룹 관계자는 "공유 오피스를 도입한  SK㈜, SK이노베이션, SKC, SK E&S, SK실트론, SK머티리얼즈 등 관계사 구성원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점차 그룹 전체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향후 코로나19가 잠잠해지면 오프라인 프로그램도 병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보운 2020-10-05 21:51:06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시대를 맞아 SK그룹이 비대면 강좌로 '행복'과 '사회적 가치' 확산에 나섰다는 소식입니다. 매 주말마다 온라인에서 구성원 가종을 대상으로 '행복공간 프로젝트'라는 이름의 강좌를 진행하고 있다는데, 최근 코로나19로 외부 활동이 줄면서 구성원과 자녀가 함께 할 수 있는 '클레이 장난감 만들기' 등 강좌가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고 하네요. 어린이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힘써 주신 SK그룹에 감사를 전합니다. 앞으로도 좋은 일 많이 많이 부탁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