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울산CLX, 지역 저소득 아동·청소년 지원
SK이노베이션 울산CLX, 지역 저소득 아동·청소년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행복나눔기금' 활용···소외계층 복지 증진 사업 진행
(왼쪽부터) 최형욱 SK이노베이션 노동조합 사무국장, 백부기 SK이노베이션울산CLX 대외협력실장, 울산울주군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 총괄신부, 한시준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김재호 SK이노베이션 노동조합 부위원장, 조경자 울산울주군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 소장이 울산울주군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에서 ‘1%행복나눔기금’ 3억40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왼쪽부터) 최형욱 SK이노베이션 노동조합 사무국장, 백부기 SK이노베이션울산CLX 대외협력실장, 울산울주군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 총괄신부, 한시준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김재호 SK이노베이션 노동조합 부위원장, 조경자 울산울주군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 소장이 울산울주군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에서 ‘1%행복나눔기금’ 3억40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SK이노베이션 울산콤플렉스(울산CLX)가 울산지역 저소득층 예체능 꿈나무와 학대피해 아동·청소년을 위해 '1%행복나눔기금' 3억4000만원을 전달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오후 울주군 웅촌면에 위치한 울산울주군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백부기 SK이노베이션 울산CLX 대외협력실장과 김재호 노동조합부위원장, 한시준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조경자 울산울주군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 소장 등이 참석했다.

전달된 성금은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어려운 환경에도 꿈을 잃지 않고 있는 저소득층 예체능 꿈나무 학생들의 교육훈련지원금, 심리정서적으로 아픔을 겪고 있는 학대피해 아동·청소년을 위한 심리치료비와 교육비 등의 지원사업에 사용된다. 또 수혜 아동·청소년들이 코로나 걱정 없이 무더운 여름철을 보낼 수 있도록 건강식 제공 비용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백부기 대외협력실장은 "어려운 환경에 코로나19까지 더해져 더욱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지역 아동·청소년들에게 임직원들의 마음과 정성으로 모인 '1%행복나눔기금'이 따뜻한 위로와 희망이 되길 바란다"며 "미래의 주역이 될 아동·청소년들이 건강하고 올곧게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 꾸준히 살피고 노력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경자 소장은 "지역사회 소외계층인 저소득·학대피해 아동·청소년들은 바르게 커갈 수 있는 기반과 환경이 정말 중요하다"며 "기반과 환경을 조성하는 데 지난 3년 동안 지속적으로 동참하고 지원해 준 SK 임직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답했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 2017년부터 구성원들이 자발적으로 급여 1%를 기부금으로 조성하는 '1%행복나눔기금'을 운영하고 있다. 울산CLX에서는지난해까지 총 30억7만원이 조성됐고, 올해는 약 14억여원이 모일 예정이다.

SK이노베이션 울산CLX는 이번 저소득·학대피해 아동·청소년 지원 외에도 '1%행복나눔기금'을 활용해 난치병·소아암 아동 치료비 지원, 장애인세대 긴급지원, 저소득세대 주거환경 개선, 위기모자가족 지원 등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울산지역 소외계층의 복지 증진을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