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넥스텔레콤, 통신료 월 550원 KT망 요금제 선봬
에넥스텔레콤, 통신료 월 550원 KT망 요금제 선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까지 선착순 5000명 대상, 12개월 적용
사진=에넥스텔레콤
사진=에넥스텔레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에넥스텔레콤의 알뜰폰 브랜드 'A모바일'이 이달 31일까지 KT망 국내 최저가 요금제 '놀리면 뭐하니'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프로모션은 실사용 회선 이 외에 업무용 또는 추가적으로 회선이 하나 더 필요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저렴한 기본료의 서브 회선(폰)을 사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했다. 음성, 문자, 데이터를 충분히 사용할 만큼 제공을 하면서도 월 통신료를 최대 550원에 사용할 수 있도록 기본료를 대폭 낮췄다.

먼저 가장 큰 할인 혜택이 적용된 'KT 알뜰A LTE 라이트'는 정상 기본료 월 1만890원에서 월 550원으로 음성 50분·문자 50건·데이터 100MB를 제공한다. 다음으로 'KT 알뜰A LTE 베이직'은 정상 기본료 1만8700원에서 월 1100원으로 음성 100분·문자 100건·데이터 500MB가 포함된다.

해당 요금제는 기간 한정 프로모션으로 7월 31일까지 접수된 고객 중 선착순 5000명을 대상으로 한다. 할인된 프로모션 요금은 개통일로부터 12개월간 적용되며, 이후 KT 알뜰A LTE 라이트는 월 8690원, KT 알뜰 A LTE 베이직은 월 1만3200원으로 변경된다.

문성광 에넥스텔레콤 대표는 "사생활을 중요시하는 분위기가 확대되면서 개인 회선과 업무 회선을 구분해서 사용하고자 하는 고객들이 늘어나면서 서브 회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면서 "어느 정도 쓸 만큼의 기본 제공량이 포함되면서 유지비를 최대한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프로모션을 진행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