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스타트업 보육 KDB 넥스트원 출범
산업은행, 스타트업 보육 KDB 넥스트원 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DB 넥스트원 (사진=KDB산업은행)
KDB 넥스트원 (사진=KDB산업은행)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산업은행은 금융위원회가 혁신창업플랫폼으로 조성중인 마포혁신타운(FRONT1)에서 스타트업 보육프로그램 'KDB 넥스트원(NextONE)'을 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KDB 넥스트원은 유망스타트업의 실질적인 성장을 위해 산업은행이 자체 보유한 역량을 활용해 투자유치와 사업연계를 지원·보육하는 프로그램이다. 2020년 KDB 넥스트원에는 공동운영사로 중소벤처기업부에 등록된 액셀러레이터 씨엔티테크㈜가 참여한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은행이 전행적으로 추진중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사업 관련, 스타트업과의 협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산업은행은 'KDB 넥스트원' 시행을 통해 초기 스타트업을 육성함으로써, 테크(Tech) 스타트업 투자와 스케일업(Scale-up) 투·융자까지 벤처기업 성장 전(全)단계를 지원하게 됐다.

산업은행은 기존 운영 중인 시장형 벤처투자 플랫폼 KDB 넥스트라운드(투자 유치지원), 스타트업 페어인 넥스트라이즈(사업협력 지원)와 함께 벤처·스타트업 지원체계를 한층 더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산업은행은 6월 중 15개사 내외 스타트업을 선발해 7월부터 5개월간 본격적인 보육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KDB 넥스트원 참여를 원하는 스타트업은 산업은행 홈페이지의 공지사항을 통해 신청서류 등 안내받을 수 있으며, 내달 9일까지 전자우편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KDB 넥스트원이 최근 코로나19 등으로 침체되어 있는 벤처 생태계 시장에 새로운 활력이 되고, 초기 유망 스타트업의 성장을 지원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