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하반기 전국 14만8239가구 입주···상반기比 22%↑
올 하반기 전국 14만8239가구 입주···상반기比 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직방)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올해 하반기 전국 아파트 입주물량이 상반기보다 약 20% 늘어날 전망이다.

25일 직방에 따르면 올 하반기 전국에서 총 14만8239가구가 입주를 앞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올해 입주물량의 55%에 해당하며 상반기(12만1423가구)보다 22%, 작년 동기(13만8512가구)보다는 7%가량 많다.

월별로는 7월이 3만3739가구로 가장 많고 1만4651가구가 입주하는 10월에 가장 적은 물량이 공급될 예정이다. 권역별로 살펴보면 수도권이 8만712가구, 지방이 6만7527가구가 입주한다. 

특히 수도권은 경기, 인천 중심으로 물량이 늘며 상반기보다 30%가량 많다. 경기는 1000가구 이상의 대규모 단지가 19개나 입주하고, 최근 3개월 간 입주물량이 없었던 인천에서 14개 단지가 집들이를 시작할 예정이다. 지방도 대전, 대구, 전남 등을 중심으로 새 아파트 입주가 늘며 상반기보다 입주물량이 약 14% 증가한다.

주요 입주단지로는 △서울 강남구 개포동 '개포래미안포레스트' △서울 성북구 장위동 '꿈의숲아이파크' △성남 수정구 신흥동 '산성역포레스티아' △인천 연수구 송도동 '더샵송도마리나베이' △대전 동구 용운동 'e편한세상대전에코포레' 등이 꼽힌다.

함영진 직방 빅데이터랩장은 "하반기 새 아파트 입주가 집중되는 지역의 경우 전세가격 조정이 있을 수 있다"며 "다만 서울 입주예정물량은 상반기보다 20%가량 적어 전세가격 상승기조를 이어갈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