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스터치 후원 '새싹밟기' 선수 코로나19 대응 헌혈 실천 
맘스터치 후원 '새싹밟기' 선수 코로나19 대응 헌혈 실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현·하승진·이천수 혈액 공급난 해소 운동 동참···터치플레이서 영상 공개
지난 21일 서울 서대문구 헌혈의집 신촌연대앞센터에서 맘스터치 후원 유튜브 채널인 '터치플레이' 선수 김승현이 헌혈하고 있다. (사진=해마로푸드서비스)  
지난 21일 서울 서대문구 헌혈의집 신촌연대앞센터에서 맘스터치 후원 유튜브 채널인 '터치플레이' 선수 김승현이 헌혈하고 있다. (사진=해마로푸드서비스)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외식 프랜차이즈 기업 해마로푸드서비스가 운영하는 버거·치킨 브랜드 맘스터치에서 전설적 스포츠 스타들을 앞세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한 '헌혈 독려' 활동을 벌인다. 

해마로푸드는 28일 맘스터치 후원을 통해 제작되는 유튜브 채널 '터치플레이'의 선수들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혈액 공급난 해소 운동에 나섰다고 설명했다. 해마로푸드에 따르면, 터치플레이는 김승현·하승진(농구), 이천수(축구) 등이 일반인들과 승부를 겨뤄 이길 경우 일정 금액을 적립해 도움이 필요한 곳에 기부하는 프로그램이다. 과거 한국프로농구(KBL) 스타들이 고등학교 농구 꿈나무들과 대결하는 '새싹밟기'가 특히 인기다. 

터치플레이 선수인 김승현·하승진은 지난 21일 서울 서대문구 헌혈의집 신촌연대앞센터에서 헌혈을 실천했다. 한 달 이내 해외에 방문했던 이천수는 헌혈 대신 거리로 나가 시민들한테 헌혈에 힘을 보태달라고 부탁했다. 이날 헌혈에 동참한 시민들은 맘스터치의 '싸이버거'와 상품권을 받았다. 

선수들의 헌혈 독려 운동 영상은 28일 터치플레이에 공개됐다. 김승현·하승진·김현수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국민을 위해 영상 조회 1건당 10원씩 모아 관련 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맘스터치 쪽은 "코로나19 사태로 힘든 사회에 작게나마 보탬이 되고자 터치플레이 채널을 통해 이번 캠페인을 전개하게 됐다. 앞으로도 스포츠를 통해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사회공헌 캠페인을 기획할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