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그룹, 상장 계열사 주총서 전자투표
현대백화점그룹, 상장 계열사 주총서 전자투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백화점그룹 기업이미지(CI). (사진=현대백화점그룹)
현대백화점그룹 기업이미지(CI). (사진=현대백화점그룹)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현대백화점그룹이 올해 주주총회(3월25일)부터 현대백화점·홈쇼핑·그린푸드·한섬·리바트·HCN·에버다임 등 7개 상장 계열사에서 전자투표제도를 도입한다고 25일 밝혔다.

전자투표제도는 주주들이 주총장에 가지 않아도 온라인 전자투표를 통해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어 소액주주들도 적극적인 주주권 행사가 가능하다.

현대백화점은 이날 주주총회 소집 공고 공시를 통해 전자투표와 관련한 구체적인 절차와 방법을 안내할 예정이다. 다음달 15일부터 24일까지 한국예탁결제원 홈페이지를 통해 전자 방식으로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고, 각 상장사별 주주들도 주총 11일 전부터 10일간 동일한 방식으로 참여 가능하다.

주주들의 전자투표 내역은 각 상장사 주총 당일 의결정족수에 산입하게 되며, 결과도 한국예탁결제원 전자투표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해졌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모든 상장 계열사에 전자투표제를 도입키로 했다"며 "앞으로도 주주와 시장과의 소통을 확대하고 적극적인 주주 친화 정책을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