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한폐렴] 현대·기아차, 中 주재원 가족 전원 29일까지 귀국···주재원 재택근무
[우한폐렴] 현대·기아차, 中 주재원 가족 전원 29일까지 귀국···주재원 재택근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기아차 본사 전경. (사진= 서울파이낸스 DB)
현대·기아차 본사 전경. (사진= 서울파이낸스 DB)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중국 우한(武漢)에서 발생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폐렴) 확산에 현대·기아자동차가 중국 주재원 가족을 29일까지 귀국시키기로 결정했다.

현대·기아차는 중국 주재원 가족을 29일 자정까지 한국으로 모두 귀국을 결정하고 관련 지침을 내렸다고 28일 밝혔다. 국내 체류 중인 주재원은 중국 입국을 보류하고 3국에서 머무는 인원은 중국을 경유하지 않고 한국으로 복귀하도록 했다. 이에 따른 항공·숙박비용은 회사가 지원한다.

중국 주재원들은 외부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재택 근무를 하기로 했다. 주재원들의 중국 내 출장도 제한됐다. 현대·기아차는 중국에 베이징현대, 쓰촨현대, 둥펑위에다기아 등을 운영 중이다. 

현대차 그룹은 중국 내 상황이 악화될 시 주재원 긴급 철수도 검초할 방침이다. 회사 관계자는 "안전 차원에서 주재원 가족 철수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앞서 현대·기아차는 설 연휴 이전 우한 폐렴 주의 공문과 비상연락망을 그룹 전 계열사 및 해외사업장에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