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청소년 교육 아이디어 투표' 진행
삼성카드, '청소년 교육 아이디어 투표'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 7개 프로그램 선정 사업비 지원
(사진=삼성카드)
(사진=삼성카드)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삼성카드는 오는 12월 2일까지 23번째 '열린나눔'에 제안된 청소년 교육 아이디어에 대한 투표를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열린나눔'은 사회공헌 사업 아이디어를 고객이 직접 제안하고, 고객 투표를 통해 제안된 사업을 최종 선정해 삼성카드 임직원과 함께 사업을 지원하는 고객 참여형 사회공헌 플랫폼이다. 이번 열린나눔에서는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이라는 테마로 청소년의 잠재력을 깨워 밝은 미래를 여는 교육 프로그램 아이디어를 제안 받았다.

삼성카드는 열린나눔 홈페이지를 통해 총 116개의 제안을 받아 1차로 고객, 임직원, NGO 전문가로 구성된 '열린나눔 선정위원회'의 심사 및 제안 아이디어 PT를 통해 14개의 아이디어를 선정했다. 오는 12월 2일까지 1차 선정된 14개의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열린나눔 홈페이지에서 고객 투표가 진행되며, 최종 7개의 청소년 교육 프로그램에는 총 2억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선정된 프로그램들은 △양육시설 아동의 '1인 크리에이터' 양성교육 △놀이를 통한 청소년 인성 향상 프로그램 △농·어촌 지역 청소년의 마을 알리기 프로젝트 △청소년의 정치문화 인식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모의창업 △드론을 활용한 D-스포츠 대회 △청소년 환경교육 △전기·전자를 이용한 도시만들기 △청소년 건강 △영어학습 △진로 콘서트 등이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청소년 교육에 대해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갖고 좋은 아이디어를 제안해 주셨다. 제안해 주신 아이디어를 실현해 청소년들의 잠재력을 향상시키고 건강한 사회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