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중소기업과 중동 에너지 시장 진출 협공
가스공사, 중소기업과 중동 에너지 시장 진출 협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ADIPEC' 동반성장관 운영
중소기업 동반성장관.(사진=가스공사)
중소기업 동반성장관.(사진=가스공사)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한국가스공사는 14일까지 아랍에미리트(UAE)에서 열리는 '2019 아부다비 석유 가스 산업전(ADIPEC)'에 중소기업 중동시장 진출 지원을 위한 '천연가스 산업 동반성장관'을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11일부터 열리고 있는 이 행사는 전 세계 60개국에서 석유 가스 관련 2000여 개 업체가 참여하는 중동 최대 규모의 전시회다. 가스공사는 지난 2017년에도 동반성장관 운영을 통해 6600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을 통해 약 150만 달러 규모의 수출계약을 끌어냈다.

가스공사는 초저온 밸브·가스 감지기 등 국내 중소기업이 생산하는 우수한 천연가스 제품의 홍보 및 판촉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총 10개 업체가 참여하는 전용 홍보관을 준비했다.

가스공사는 이를 통해 우수한 기술력이 있어도 인지도가 낮아 해외시장 진출에 어려움을 겪는 국내 중소기업의 신뢰도 향상은 물론 세계 가스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가스공사와 중소기업의 공동 홍보가 중동·북아프리카 지역 신규 진출 및 시장 확대로 이어지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대중소기업 동반성장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