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IFA 2019' 개막 앞서 혁신 가전 공개
삼성전자, 'IFA 2019' 개막 앞서 혁신 가전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를 디자인하라' 주재로 '삼성 혁신' 부각
벤자민 브라운 삼성전자 유럽 총괄 마케팅 담당 상무가 'IFA 2019'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내일을 디자인하라(Designing your tomorrow)'라는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사진=삼성전자)
벤자민 브라운 삼성전자 유럽 총괄 마케팅 담당 상무가 'IFA 2019'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내일을 디자인하라(Designing your tomorrow)'라는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사진=삼성전자)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삼성전자가 5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 2019' 개막에 앞서 하반기 주요 신제품과 서비스를 공개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 행사는 삼성전자 단독 전시장인 시티 큐브 베를린(City Cube Berlin)에서 전 세계 미디어·거래선 등 약 800명이 참가한 가운데 '미래를 디자인하라(Designing Your Tomorrow)'는 주제로 진행됐다.

삼성전자는 이번 행사에서 55인치 ‘QLED 8K’를 공개하며, QLED 8K가 98인치에서부터 55인치까지 풀 라인업이 완성됐다고 강조했다. 이 제품은 미국, 유럽, 한국을 포함해 전 세계 30여 개 국가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또 '8K 협회(8K Association)'와 함께 8K 생태계를 구축하는데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삼성 스마트 TV에 탑재된 아마존 프라임(Amazon Prime)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영국 프리미어 리그(EPL)의 경기를 감상할 수 있는 서비스를 연내 제공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이날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BESPOKE)'를 중심으로 다양한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혁신 가전을 대거 공개했다. 또 '갤럭시 A'시리즈 최초의 5G 스마트폰 '갤럭시 A90 5G'도 선보였다. 특히 완전히 새로운 모바일 카테고리 제품인 '갤럭시 폴드' 출시를 발표했다.

'갤럭시 폴드'는 6일 한국을 시작으로 영국, 프랑스, 독일, 싱가폴, 미국 등에서 4G LTE 또는 5G 버전으로 차례대로 출시된다.

이외에도 최신 스마트워치 '갤럭시 워치 액티브 2'와 이탈리와 유명 운동기구업체인 '테크노짐(TECHNOGYM)'과 파트너십을 공개하며 개인 맞춤형 건강 관리가 가능함을 부각해 호평을 받았다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삼성전자가 IFA 2019에서 발표한 제품에 대한 정보는 6일부터 11일까지 시티 큐브 베를린에 위치한 삼성전자 부스를 방문하거나 삼성전자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5

벤저민 브라운(Benjamin Braun) 삼성전자 유럽 총괄 마케팅 담당 상무는 "올해 창립 50주년을 맞은 삼성전자는 새로운 기술과 서비스로 세상을 더 발전시키는 데 많은 노력을 해왔다"며 "삼성은 업계에서 '혁신'을 주도하는 브랜드로서 더 대담하게 향후 50년을 준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