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구 "공매도 규제 검토 마쳐···언제든 시행 가능"
최종구 "공매도 규제 검토 마쳐···언제든 시행 가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사진=금융위원회)
최종구 금융위원장(사진=금융위원회)

[서울파이낸스 남궁영진 기자]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7일 "주식 공매도 규제 강화와 관련된 검토를 마쳤고, 언제든지 시행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했다.

최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열린 긴급 거시경제금융회의를 마친 뒤 이같이 말했다.

공매도란 주가 하락을 예상해 주식을 빌려서 판 뒤 실제로 주가가 내려가면 싼값에 되사서 차익을 얻는 주식 매매기법이다. 증시가 안정적일 때는 순기능이 있지만 불안정할 때는 주가 폭락 등 변동성을 키울 수 있다는 우려도 있다.

최 위원장은 금융시장 안정을 위한 비상계획(컨틴전시 플랜)과 관련해선 "단계별 조치 등은 시장 상황에 맞게 대응해야 하는 것이기 때문에 당장 어떻다고 말하기는 적절하지 않다"면서도 "시장 참여자들이 관심이 큰 공매도 (규제) 강화 방안은 검토를 충분히 했고 언제든지 시행할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정부는 전날 손병두 금융위 부위원장 주재로 연 '증권시장 상황 점검을 위한 금융투자업계 간담회'에서 "자사주 매입 규제 완화와 공매도 규제 강화, 일일 가격제한폭 축소 등에 이르기까지 가용한 모든 정책수단 중에서 시장 상황에 적절한 정책을 선택해 신속하고 과감하게 대처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CBJ 2019-08-08 14:22:38
최종구씨는 공매도금지 언제든 시행할수있다 but 최종구씨는 아직도 금지못하고 뭘하고 있다. 힘자랑 발언에 불과했다...1,900선이 깨질때 그 명분에 기대서 하려는것같다. 그들은 쓰러져가는 서민보다 자기자신이 더 우선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