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산전, 베트남 넘어 동남아 전력시장 공략 가속화
LS산전, 베트남 넘어 동남아 전력시장 공략 가속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한·베 스마트전력에너지전' 참가
LS산전 스마트 직류(DC) 전력기기.(사진=LS산전)
LS산전 스마트 직류(DC) 전력기기.(사진=LS산전)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LS산전이 차세대 전력 솔루션을 앞세워 동남아 전력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LS산전은 17일부터 20일까지 베트남 호찌민시 사이공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9 한국·베트남 스마트 전력에너지전(KOSEF 2019)'에 직류(DC)와 교류(AC)의 스마트 전력 통합 솔루션을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LS산전은 파워토탈솔루션 기업(Power Total Solution Provider in Vietnam)을 주제로 국내 민간기업 중 최대인 12부스(108㎡) 규모의 전시 공간을 마련해 고객 맞춤형 플랫폼, 스마트 전력 솔루션,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솔루션 등 3개 테마를 중심으로 현지 고객들이 직접 솔루션을 체험할 수 있도록 내용을 구성할 계획이다.

LS산전은 스마트 전력 솔루션 전면에 배치하고, 세계 최고 수준의 DC·AC 제품 솔루션을 대거 소개할 예정이다. 지난해 한국전력공사와 전남 진도군에 세계 최대 규모로 조성한 '직류 배전 에너지자립섬' 레퍼런스와 직류 전용 전력 기기 'DC 1500V 배선용차단기', 'DC 1000V, 1500V급 Relay', 'DC 1500V 4000A급 개폐기' 등도 공개한다.

산업용 에너지저장장치(ESS) 시장 공략을 위한 차세대 ESS 전력변환장치(PCS)도 전시한다. 전력변환 핵심 부품인 펩(PEBB)을 용량 당위로 모듈화해 스마트 독립운전이 가능한 Modular Scalable PCS를 통해 신재생 발전시스템 분야의 토털 솔루션 제공이 가능한 스마트 에너지 경쟁력을 강조할 계획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와 함께 이동형 변전소(Modular Green Substation), 대용량 전력유연 송전시스템(FACTS; Flexible AC Transmission System), 차세대 스마트배전솔루션도 소개한다.

LS산전 관계자는 "세계 최고 수준의 스마트 전력 기술과 신재생 발전 솔루션을 앞세워 글로벌 메이커들의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는 베트남 시장에서 확실한 경쟁력을 각인 시킬 것"이라며 "베트남 저압 전력기기 점유율 독보적 1위를 교두보로 동남아 전력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낼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