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신한베트남파이낸스' 출범
신한카드, '신한베트남파이낸스' 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비재, 자동차 할부금융 등으로 사업모델 다각화
(사진=신한카드)
(사진=신한카드)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신한카드는 베트남 호치민에서 신한베트남파이낸스(Shinhan Vietnam Finance Company Limited, 이하 SVFC))의 출범식을 열었다고 2일 밝혔다.

신한카드에 따르면 SVFC는 지난 2017년 7월 출범한 그룹 차원의 글로벌 매트릭스 사업 부문이 이뤄낸 첫 번째 해외 인수합병(M&A) 성공 사례다.

신한카드는 지난해 1월 영국에 본사를 둔 푸르덴셜 금융그룹의 베트남 소비자금융회사 PVFC(Prudential Vietnam Finance Company Limited) 지분 100%를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고 올해 베트남 현지 당국의 승인을 받았다. 이번 현지 당국 승인에는 베트남 주재 대사관, 총영사관, 금감원 등 우리나라 정부 기관들의 적극적인 지원이 큰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베트남 파이낸스 업계 4위인 SVFC는 현재 호치민, 하노이 등 대도시 위주의 우량 고객군 대상 신용대출 상품을 운용하며 업계 최고 수준의 리스크 관리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SVFC가 보유한 비은행금융업 라이선스를 활용해 소비재, 자동차 할부금융 등 리테일 소매금융으로 사업을 확장하고 SVFC를 최고의 멀티파이낸스 회사로 성장시킨다는 전략이다.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은 출범식 축사를 통해 "앞으로 원-신한(One Shinhan) 관점에서 그룹사 간 협업을 통한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 베트남에서 최고의 종합금융그룹으로 성장시키는 데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