헥슬란트, 온톨로지와 암호화폐 기술 파트너십 체결
헥슬란트, 온톨로지와 암호화폐 기술 파트너십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헥슬란트)
(사진=헥슬란트)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블록체인 기술연구소 헥슬란트가 온톨로지 재단과 암호화폐 기술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헥슬란트는 노드 API 솔루션을 통해 온톨로지 토큰(ONT)과 온톨로지 가스(ONG) 보관, 송금을 지원하게 된다. 또 제휴 플랫폼인 SK플래닛 시럽 월렛에서도 사용자들이 온톨로지 입출금과 스테이킹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이진호 헥슬란트 블록체인 개발 사업부 팀장은 "온톨로지 기반 프로젝트 개발을 지속적으로 진행하면서 온톨로지 개발자 도큐멘트와 프레임워크 등 국내 개발자 대상 온톨로지 커뮤니티 구축 사업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헥슬란트는 블록체인 기술연구소로 11개의 메인넷 노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커스터디, 컨트랙트 취약성 검증 사업을 운영하고 있으며, 암호화폐 지갑과 공시 플랫폼 토큰뱅크를 서비스하고 있다.

온톨로지는 헥슬란트가 엑셀러레이팅한 무비블록(Moviebloc)과 파트너십을 체결하면서 국내시장 진출을 더욱 가속화할 예정이다.

온톨로지 관계자는 "한국은 블록체인 산업에서도 주목받는 국가로 접목할 분야가 많다”며 "헥슬란트의 기술 지원을 바탕으로 한국에서도 플랫폼의 확장성을 넓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