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美 LA서 '인투 디 어비스' 행사 열어
펄어비스, 美 LA서 '인투 디 어비스' 행사 열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11일, 세계 최대 게임쇼 E3 개막 당일 진행
펄어비스가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자체 게임 행사 '인투 디 어비스(Into the Abyss)'를 11일(현지시간)에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사진=펄어비스)
펄어비스가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자체 게임 행사 '인투 디 어비스(Into the Abyss)'를 11일(현지시간)에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사진=펄어비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펄어비스가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자체 게임 행사 '인투 디 어비스(Into the Abyss)'를 11일(현지시간)에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맞는 인투 디 어비스는 세계 최대 게임쇼인 E3 개막 당일 '리갈 시네마 LA 라이브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인투 디 어비스는 펄어비스의 최신 게임 정보를 공유하고 북미 지역 게임 이용자와 직접 소통하는 행사다. 현지 게임 이용자와 인플루언서, 미디어,  파트너사 등 400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지난해 펄어비스는 인투 디 어비스에서 '검은사막 엑스박스 원'을 첫 공개하고 체험 시연대까지 마련해 큰 호응을 받았다. 또 차세대 게임엔진으로 개발 중인 신작 '프로젝트K'도 공개해 현지 게임 이용자와 미디어들에게 주목을 받았다.

펄어비스는 올해 검은사막 모바일을 일본에, '검은사막 엑스박스 원'을 북미∙유럽 지역에 서비스를 시작했다. 4월에는 '검은사막' 지적재산권(IP)의 누적 매출이 10억 달러(한화약 1조1400억원)를 돌파하며 글로벌 게임 개발사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