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웨이, 6년 만에 '웅진 품으로'···'웅진코웨이'로 새 출발
코웨이, 6년 만에 '웅진 품으로'···'웅진코웨이'로 새 출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코웨이가 매각된 지 6년 만에 웅진그룹에 돌아와 웅진코웨이로 새롭게 출발한다.

웅진그룹은 코웨이 지분 22.17%를 1조 6천여억 원에 인수하는 작업을 끝내고 사명을 웅진코웨이로 바꾼다고 21일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소비 형태가 구매에서 사용으로 변하고 있다며 렌털 업계 선두기업으로서 혁신적인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또 "조직의 안정과 성장을 위해 안지용 웅진그룹 기획조정실장이 최고재무관리자(CFO)에 선임돼 이해선 대표이사와 함께 회사를 이끌게 된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