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한국선급, 조선·해운 사이버 보안 공동연구
한화시스템·한국선급, 조선·해운 사이버 보안 공동연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첨단 사이버 위협 대응 등 국내 조선·해운 산업 경쟁력 강화
정석홍 한화시스템 사업본부장(오른쪽)과 하태범 한국선급 연구본부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한화시스템)
한화시스템은 지난 14일 서울 사업장에서 한국선급과 '특수선용 사이버 보안 및 정보통신기술(ICT) 기자재 공동 연구'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정석홍 한화시스템 사업본부장(오른쪽)과 하태범 한국선급 연구본부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한화시스템)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한화시스템이 사단법인 한국선급과 조선·해운 분야의 사이버 위협에 대응할 보안 인증 프로세스 수립에 착수한다.

한화시스템은 지난 14일 서울 사업장에서 한국선급과 '특수선용 사이버 보안 및 정보통신기술(ICT) 기자재 공동 연구'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선박용 사이버 보안 기술은 운항 중인 배가 사용 중인 데이터와 네트워크 등을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사는 특수선에도 적용 가능한 사이버 보안 공동 연구를 진행한다. 아울러 해킹, 랜섬웨어 등 첨단 사이버 공격에 취약점이 있는 해양산업 분야 맞춤형 솔루션 개발을 통해 민수분야 신사업 기회를 발굴하고 전문 인력 양성, ICT 기자재 활용 부문에서도 협력하기로 했다.

정석홍 한화시스템 사업본부장은 "이번 양해각서를 통해 미래 해양 기술에 기반한 사이버 보안 인증 프로세스를 공동 연구함으로써 민수 조선·해운 분야 자체 경쟁력을 확보하고 국가 해양 산업 발전에도 이바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