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 방사청과 항공기용 IFF 성능 개량사업 계약
한화시스템, 방사청과 항공기용 IFF 성능 개량사업 계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軍 효율적인 연합작전 수행···생존성 및 작전능력 향상
한화시스템 CI.(사진=한화시스템)
한화시스템 CI.(사진=한화시스템)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한화시스템은 12일 방위사업청(이하 방사청)과 5508억원 규모의 항공기용 피아식별장비(IFF, Identification Friend or Foe) 성능개량사업 계약을 체결했다.

피아식별장비 성능개량은 현재 군에서 운용 중인 피아식별장비 운용모드(Mode-4)를 비화(통신기기 전송 신호 암호화), 항재밍(전파방해 차단) 기능이 강화된 운용모드(Mode-5)로 전환하기 위한 사업이다. 

방사청은 앞서 올해 3월 항공전력에 탑재할 피아식별장비 17종을 최신 버전인 모드 5로 성능 향상하는 사업과 관련해 한화시스템을 우선 협상대상자로 선정한 바 있다. 이에 따라 한화시스템은 방위사업청과 기술, 계약조건 및 가격 협상을 거쳐 최종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한화시스템은 피아식별장비 성능개량사업과 관련해 중소기업과 상생 및 고용 창출 효과를 위해 해외업체뿐만 아니라 30여 개 국내 협력업체와도 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장시권 한화시스템 대표이사는 "기존의 항공전자 역량을 항공기 성능개량 및 항공안전성능력(감항)·특수 인증 분야로 확대해나감으로써, 글로벌 항공 시장에서의 경쟁력이 한층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