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리테일, 샌드박스와 디지털커머스 업무협약
BGF리테일, 샌드박스와 디지털커머스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BGF리테일)
5일 서울시 용산구 샌드박스네트워크 본사에서 이건준 BGF리테일 대표(오른쪽)와 이필성 샌드박스네트워크 대표가 업무협약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BGF리테일)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이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기업 샌드박스네트워크(이하 샌드박스)와 디지털커머스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6일 BGF리테일에 따르면 이번 협약으로 샌드박스와 크리에이터 콘텐츠 연계 신상품 출시, 온라인 채널 간 협업, 사회공헌 캠페인 활동 등의 부문에서 협력한다. BGF리테일은 샌드박스가 보유한 지적재산권(IP)과 온라인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전국 1만5000여 CU점포를 디지털 콘텐츠 거점으로 활용한다.

오는 22일에는 웹툰 작가 겸 크리에이터 주호민과 협업한 가공란 시리즈를 시작으로 샌드박스 소속 크리에이터들과 함께 다양한 상품들을 출시할 계획이다. CU 인기 상품을 활용한 영상 콘텐츠도 선보인다. 소속 크리에이터의 콘텐츠를 바탕으로 협업 영상을 제작해 CU 공식 유튜브 채널인 씨유튜브에 공개할 예정이다.

이건준 BGF리테일 대표는 "편의점 핵심 소비층인 MZ세대 고객들에게 다양한 채널을 통한 새로운 재미를 제공하기 위해 샌드박스와 손잡았다"며 "빠르게 변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샌드박스와 디지털커머스 협업 모델을 개발하고 차별화된 콘텐츠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