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미주노선 수하물 1개 추가 제공
아시아나항공, 미주노선 수하물 1개 추가 제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아시아나항공)
(사진=아시아나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아시아나항공은 오는 12일까지 한국발 미주 노선(뉴욕, 로스앤젤레스, 시애틀, 샌프란시스코) 항공권 예매 고객을 대상으로 수하물 1개(23KG)를 추가 제공한다고 6일 밝혔다.

탑승기간은 6월 1일부터 8월 16일까지다. 예매는 홈페이지 오즈 드림페어 행사를 통해 구입이 가능하며 국내 모든 여행사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동일한 혜택이 적용된다.

이번 프로모션은 지난 3월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미국 학교 대면수업 재개 권고안을 발표함에 따라, 해당 기간 미국으로 출국하는 유학생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실시된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미국 노선의 경우 초과 수하물 1개의 운임은 200달러(한화 약 20만원)에 달하는 고액으로, 미국 복귀 시 짐이 많은 유학생들의 비용 부담을 낮추기 위한 차원"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