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미얀마·인도네시아서 'ESG 경영' 실천
KB국민카드, 미얀마·인도네시아서 'ESG 경영' 실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미얀마 양곤 '7번 학교'에서 열린 '교통안전 우산과 사랑의 티셔츠 전달식'에서 이익수 KB국민카드 미얀마 양곤 대표 사무소장(왼쪽)이 도 흘라라(DAW HLA HLA) '7번 학교' 교무 교사에게 기부 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KB국민카드'
22일 미얀마 양곤 '7번 학교'에서 열린 '교통안전 우산과 사랑의 티셔츠 전달식'에서 이익수 KB국민카드 미얀마 양곤 대표 사무소장(왼쪽)이 도 흘라라(DAW HLA HLA) '7번 학교' 교무 교사에게 기부 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KB국민카드'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KB국민카드가 캄보디아에 이어 미얀마와 인도네시아에서도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며 글로벌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실천했다고 23일 밝혔다.

KB국민카드는 지난 22일 미얀마 양곤에서 '안전 우산' 560개와 '사랑의 티셔츠' 1260벌을 전달했다. 안전 우산은 현지 저소득 가정 어린이들의 비오는 날 안전한 등하교를 위해 만들어졌다.

KB국민카드 임직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고려해 각자 집에서 키트(KIT)를 조립하는 방식으로 제작했다.

또 KB국민카드는 같은 날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반타르 게방(Bantar Gebang)'에서 저소득 가정 어린이들이 필요한 학용품과 각종 생활 용품을 담은 '나눔상자' 450개를 전달했다.

나눔상자는 KB국민카드 임직원과 고객들이 기증한 △의류(티셔츠, 바지, 점포 등) △학용품(연필, 지우개, 공책, 가방 등) △영문도서 △장난감 △위생용품(비누, 치약 등) 등을 모아 제작됐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물품 지원이 미얀마와 인도네시아 어린이들의 안전한 학교 생활과 일상 생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나눔의 손길이 필요한 소외 계층을 위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