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이마트, 15일부터 '와인장터'
[이벤트] 이마트, 15일부터 '와인장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주일간 전국 141개 점포서 1000여종 최대 70% 할인판매
14일 서울 용산구에 있는 이마트 용산점 와인매장에서 모델들이 '이마트 와인장터' 행사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이마트)
14일 서울 용산구 한강로 이마트 용산점 와인매장에서 모델들이 와인장터 행사를 알리고있다. (사진=이마트)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이마트는 15일부터 1주일간 전국 141개 점포에서 와인장터를 열어 1000여종을 최대 70% 할인 판매한다. 

14일 이마트에 따르면, 올해 와인장터는 지난해보다 물량을 약 20% 늘렸다. '전점장터' 상품은 지난해보다 70% 늘린 45만병으로 준비했다. 전점상터 상품은 와인매장이 없는 점포에서도 살 수 있다. 올해 준비한 주요 상품의 1병당 가격은 앙드레 끌루에 드림 빈티지 2005·2008·2013이 각각 5만원, 디디에 쇼팽 브뤼 3만원, 베린저 파운더스 에스테이트 카버네소비뇽·샤도네이·메를로는 각각 2만원이다.

이마트앱 스마트오더를 통해서도 와인장터 상품을 주문할 수 있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 기간 30여품목을 스마트오더 전용 미니장터에서 판다. 15일 오전 10시부터 주문하고, 20일 이후 지정한 매장에서 찾으면 된다. 

일부 점포에선 선보이는 일별 초특가 상품으로 오퍼스 원과 크리스탈 루이로드레 12를 각각 45만원, 35만원에 판다. 샤또 리외섹, 마쩨이 시에피 17 등도 최대 70% 할인 판매한다. 판매 품목과 수량은 점포별로 다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