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면세점, 저소득층 노인 위해 추석선물 전달
현대백화점면세점, 저소득층 노인 위해 추석선물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백화점면세점)
23일 오전 서울시 강남구에 있는 강남구노인통합지원센터에서 (왼쪽)현대백화점면세점 직원이 강남구노인통합지원센터 직원에게 '명절 선물 키트'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현대백화점면세점)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현대백화점면세점이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울시 강남구, 중구 지역의 저소득층 노인에게 추석 선물을 전달했다.

23일 현대백화점면세점에 따르면 이날 오전 서울시 강남구에 있는 강남구노인통합지원센터에 저소득층 노인을 위한 '명절 선물 키트'를 전달했다. 

이번 명절 선물 키트는 현대그린푸드 브랜드 '그리팅'의 연잎 오겹수육과 건강식 5종, 일회용 마스크 등으로 구성됐다. 약수노인종합복지관을 거쳐 저소득층 노인 가구에 비대면으로 전달됐다. 사회복지사가 집 앞으로 추석 선물을 전달하고, 전화로 수령 여부와 안부를 확인하는 방식이다.

현대백화점면세점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 어르신이 추석 연휴를 보다 안전하고 풍성하게 보낼 수 있도록 가정 간편식, 마스크 등 생필품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