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마이니굿모닝구미 숙취해소 기능 입증"
일동제약 "마이니굿모닝구미 숙취해소 기능 입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희대병원 인체적용시험 결과, 아세트알데히드 농도 개선 확인
숙취해소용 젤리 '마이니 굿모닝 구미' (사진=일동제약) 
숙취해소용 젤리 '마이니 굿모닝 구미' (사진=일동제약)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일동제약은 18일 '마이니 굿모닝 구미'에 대한 인체적용시험을 통해 숙취해소 기능을 입증했다고 밝혔다. 마이니 굿모닝 구미는 효모추출물, 미배아대두발효추출분말, 네오큐민(강황추출분말) 등이 들어있는 숙취해소용 젤리다. 

일동제약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경희대학교병원에서 실시한 마이니 굿모닝 구미 인체적용시험 대상은 고위험 음주 습관(1회 주량 소주 7잔 이상)과 숙취 증상 경험이 있는 만 20~50살 남성이었다. 무작위 배정 방식으로 마이니 굿모닝 구미와 대조식품 섭취군을 나누고 1주일 간격으로 같은 요일 같은 시간대에 소주 500㎖씩 마시게 한 뒤 시간대별로 혈중 아세트알데히드 농도를 측정했다. 
 
인체적용시험 결과, 음주 뒤 4시간과 6시간 경과 시점의 혈중 아세트알데히드 농도와 12시간 동안 혈중농도곡선하면적(AUC·Area under the curve) 값에서 마이니 굿모닝 구미 섭취군이 대조식품 섭취군보다 유의미하게 낮았다. 해당 인체적용시험 결과는 대한약학회가 발간하는 학술지 최신호에 게재됐다.
 
일동제약 쪽은 "숙취 발생의 가장 유력한 원인으로 지목되는 음주 후 체내 아세트알데히드 생성과 관련해 마이니 굿모닝 구미가 숙취해소를 돕는다는 것을 확인한 연구"라면서 "인체적용시험을 통해 숙취해소 기능이 입증된 사례는 매우 드물다"고 설명했다. 이어 "효과와 근거를 부각시켜 제품의 차별점을 알려나갈 계획"이라며, "편의점과 온라인 중심의 유통 채널을 다변화하는 한편, 브랜드 확장 및 신제품 개발을 시도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