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 하나은행, 언택트 외환 거래 플랫폼 'HANA 1Q FX'
[신상품] 하나은행, 언택트 외환 거래 플랫폼 'HANA 1Q FX'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나은행
사진=하나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하나은행이 영업점 방문이나 유선 통화 없이 기업 고객이 직접 외국환매매(FX) 거래를 할 수 있는 언택트(비대면) 외환 거래 플랫폼 'HANA(하나) 1Q FX'를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HANA 1Q FX는 하나은행의 오랜 외국환 거래 경험과 외환시장 참여자들의 다양한 의견이 반영된 사용자 친화적인 플랫폼이다. 지난 1년간 약 500여명의 기업 고객들과 소통하며 문제점 해결과 사업 완성도에 공을 들여 출시됐다.

△시장가 주문 △지정가 주문 △개별요청거래 주문 △MAR(시장평균환율) 거래 등 다양한 주문 방식으로 사용자 편의성에 중점을 뒀다. 거래 체결 이후에도 효율적으로 사후관리를 할 수 있도록 관련 메뉴를 직관적으로 배치한 게 특징이다.

최근 코로나19 같은 다양한 위기 환경 속에서도 업무 환경의 물리적 제약을 극복하고 비즈니스의 연속성을 유지시켜준다는 점도 강점이다.

기업고객들은 HANA 1Q FX를 통해 플랫폼 상에서 언제 어디서든 환율 조회가 가능해 환율 변동성을 모니터링 할 수 있다. 기존에 번거롭게 작성했던 서류 작업들은 간소화 됐고, 간편한 조작으로도 실시간 거래 체결이 가능해져 편의성이 극대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HANA 1Q FX는 기존 기업인터넷뱅킹 이용 고객의 경우 사용 중인 인터넷뱅킹 ID 그대로 사용 가능하다. 하나은행 영업점을 통해 HANA 1Q FX 약정 등록과 프로그램 설치 후 이용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