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업계,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기부
대부업계,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한국대부금융협회는 협회 임원과 태강대부, 리드코프, 바로크레디트대부 등 21개 대부업체 임원 52명​이 긴급재난지원금을 기부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대부금융업계는 지난 3월에도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한 성금 1억원을 전달하고 채무상환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대출상환금 면제, 이자납부 유예 등의 금융지원을 진행했다.

임승보 한국대부금융협회장은 "코로나19 감염 확산으로 국민 모두가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가운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이번 계기로 보다 많은 대부금융회사가 자발적 기부에 동참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