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코로나19 심상치 않다'···日 확진 '또 최다'·집단 감염 '속속'
일본 '코로나19 심상치 않다'···日 확진 '또 최다'·집단 감염 '속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루 확진 208명·누적 2천434명···사망 65명 '3명↑'
코로나19로 폐쇄된 도쿄 벚꽃 명소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로 폐쇄된 도쿄 벚꽃 명소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일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자가 2천434명으로 늘어났다.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탑승자(712명)를 포함해서다.

29일 일본 현지언론 보도에 따르면 28일 하루 동안 도쿄도에서만 63명의 감염자가 나오는 등 일본에서 총208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는 하루 확진자로는 가장 많은 것이다. 전날 나온 하루 최다 확진자(123명) 기록을 깼다.

63명의 도쿄도 확진자 중 절반가량이 다이토구의 한 병원에서 나왔다. 집단 감염으로 추정된다.

지바현에서도 전날 장애인 복지시설에서 57명의 집단 감염이 확인되는 등 일본에서도 집단 감염 확산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코로나19 확인자 중 사망자는 3명 늘어 65명이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