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올 스파르타, 특별 재난지역 대구에 물품지원
잇올 스파르타, 특별 재난지역 대구에 물품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용 장갑과 학습 패키지 등 총 1천 만원 상당 지원
(사진= 잇올 스파르타)
(사진= 잇올 스파르타)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프리미엄 독학재수학원∙관리형 독서실을 운영하는 잇올 스파르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대구시에 힘을 보탰다. 

18일 잇올 스파르타에 따르면 지난 13일 대구시 북부소방서에 의료용 장갑 2만 장을 기부하는 동시에, 잇올 스파르타 대구 수성구와 동성로센터 재원생들을 위해 학생별로 마스크 10매 지원, 학습 도서 지원, 데일리테스트, 공부법 지도 등이 담긴 1000만원 상당의 학습지원 물품 박스를 전달했다.

이와 함께 잇올 스파르타는 코로나19 사태로 직간접적 피해를 입은 전국 센터 재원생을 지원하기 위한 종합대책을 내부적으로 마련하고 사태 초기부터 전담팀을 구성해 24시간 비상대응체제를 운영하고 있다. 

백태규 잇올 스파르타 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힘겨워하는 모든 분들을 위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함께 뜻을 모았다"며 "국민 모두가 조속히 행복한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코로나19 극복에 동참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잇올 그룹은 코로나19의 빠른 극복을 위한 지원책과 함께 그룹 차원의 사회공헌을 실천해 왔다. 지난 25일 국제구호개발 NGO '희망친구 기아대책' 와 지리학습 교실 지원사업을 위한 기금전달식을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